젠니하우스, 업사이클링 & 소통 공간

Retail

< Hot Place >

젠니하우스, 업사이클링 & 소통 공간

Thursday, Dec. 1, 2022 | 패션비즈 취재팀, song@fashionbiz.co.kr

  • VIEW
  • 1056


  지속가능한 소재로 독창적인 백 아이템을 전개하는 ‘젠니클로젯’이 처음으로 쇼룸을 선보였다. 남산 아래에 있는 쇼룸은 일제강점기에 지어진 가정집을 개조했다.

인테리어에 들어간 소재 전부 천연 광물 소재를 사용했으며, 공간 곳곳에 리사이클링 한 오브제들이 눈에 띈다.  

왕산 해양쓰레기로 버려진 셔츠, 버려진 변기를 활용해 재탄생시킨 감각적인 가방 디스플레이 공간은 방문하는 손님으로 하여금 환경에 대해 다시 한번 되돌아보게 한다.

함께 운영 중인 카페에서 사용하는 컵 홀더도 기부받은 청바지로 제작해 여러 번 사용이 가능하다.

또한 작가 컬래버레이션 백과 리미티드 에디션 등 젠니하우스에서만 볼 수 있는 익스클루시브 상품도 전개한다. 단순히 제품을 판매하는 ‘쇼룸’이라는 공간을 넘어 환경 이슈를 얘기하는 공간과 다양한 경험을 할 수 있는 클래스 공간으로 특별함을 더했다.

향후 플로깅 캠페인부터 환경 전시회까지 무궁무진한 공간으로 사용할 예정이다.

















이 기사는 패션비즈 2022년 12월호에 게재된 내용입니다.
패션비즈를 정기구독 하시면
매월 다양한 패션비즈니스 현장 정보와, 패션비즈의 지난 과월호를 PDF파일로 다운로드받아 열람하실 수 있습니다.

■ 패션비즈 정기구독 Mobile버전 보기
■ 패션비즈 정기구독 PC버전 보기





■ 패션 구인구직 전문 정보는 패션스카우트(www.fashionscout.co.kr) , Click! !!!

<저작권자 ⓒ Fashionbiz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