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정, 박이라 대표 참여 친환경 프로젝트 진행

Today's News

< 브랜드 >

세정, 박이라 대표 참여 친환경 프로젝트 진행

Thursday, Nov. 4, 2021 | 안성희 기자, song@fashionbiz.co.kr

  • VIEW
  • 1547
세정(대표 이훈규)이 박이라 사장을 주축으로 사내 친환경 프로젝트를 지속적으로 운영하고 있다. 지난달 29일에 진행한 프로젝트명 '순환하는 세정-다시 시작’은 한국예술인복지재단에서 주최하는 '2021 예술인 파견 지원 사업-예술로'의 일환으로 세정 서울지사 임직원을 대상으로 전개했다.

이번 프로젝트는 코로나19 이후 위축된 사내 문화 활성화와 환경 문제에 대한 관심을 독려하려는 취지에서 기획됐다. 특히 박이라 사장이 참여해 친환경에 대한 높은 관심을 제고하는 모습을 보였다.

박이라 세정 사장은 “지속가능경영이 대두되면서 세정그룹 역시 지속 가능 콘텐츠에 대한 관심이 높다”며 “앞으로도 세정이 할 수 있는 친환경 활동을 통해 친환경 기업의 면모를 더욱 뚜렷이 할 것”이라고 밝혔다.




세정그룹x한국예술인복지재단, 환경 관련 전시 운영

프로젝트에 동참한 한국예술인복지재단의 예술인 작가 4인은 세정 임직원들을 위해 업사이클링 제품을 직접 만들었다. ▲스트레스 및 자세 교정을 위한 무한 루프 밴드 ▲환경의 순환을 위한 재생 장바구니 ▲밀랍 랩&마크라메 ▲썬 캐쳐 모빌&키 링 총 4가지를 선보였으며, 모든 제품은 세정에서 발생한 폐지와 자투리 천을 재활용했다.

친환경을 주제로 한 세정의 사내 캠페인은 이번이 처음이 아니다. 지난해부터 세정은 ‘노 플라스틱 생활하기’ ‘플라스틱 x 화분 리사이클 캠페인’ 등 총 10건이 넘는 프로젝트를 꾸준히 진행해왔으며, 임직원들이 생활 속 친환경 활동을 실천할 수 있도록 환경을 조성해왔다.

지난 9월에는 세정의 패션 편집숍 ‘웰메이드’에서 선보인 업사이클링 핸드백 웰백(WELL BAG)까지 선보이며 자원 순환 문화를 꾸준히 만들어가고 있다. [패션비즈=안성희 기자]










<저작권자 ⓒ Fashionbiz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