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라, 유틸리티웨어 카슬에디션스와 협업

Today's News

< 브랜드 >

자라, 유틸리티웨어 카슬에디션스와 협업

Thursday, Sept. 9, 2021 | 곽선미 기자, kwak@fashionbiz.co.kr

  • VIEW
  • 2007


인디텍스코리아(대표 송재용)가 오는 12일, 유틸리티 웨어로 유명한 유럽 컬트 레이블 '카슬에디션스(KASSL Editions)'와 미니멀하고 감각적인 컬래버레이션 에디션을 출시한다. 고퀄리티 소재를 사용해 실루엣이 주는 클래식한 디자인에 집중한, 자라에서 쉽게 만나 볼 수 없는 이례적인 디자인의 아이템들로 출시 전부터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

카슬에디션스는 2018년 유럽 각국에서 패션을 사랑하는 패션계 각 분야의 전문가들이 모여 론칭한 브랜드다. 소재와 실루엣, 색상 등 시대를 초월한 베이직한 디자인의 제품들로 많은 이들에게 사랑받고 있다. 대표 상품은 피셔맨 코트와 폭신한 필로우백 그리고 레인코트 등이다. 견고한 소재를 기반으로 한 정교하고 날렵한 재단과 클래식한 디자인으로 남녀노소 누구나 소화할 수 있는 감각적인 스타일이 특징이다.

대표 상품인 피셔맨 코트에서 영감을 받은 '나파 가죽 패딩 재킷'은 자라만의 오버핏 실루엣을 더해 편안함을 강조했다. 네이비나 베이지 등 가장 클래식한 색상의 경량 나일론 소재로 만든 '오버핏 레인 코트'는 시대적 유행을 타지 않는 지속 가능한 디자인을 선보인다.

캐시미어와 새틴의 대조적인 소재의 양면 조합이 눈에 띄는 다크 버건디-네이비 코트와 몸을 모두 덮을 수 있는 블랭킷 스카프, 오버사이즈 레더 티셔츠와 레더 파자마 팬츠 셋업은 자라가 카슬에디션스와 함께 표현하고자 하는 감각적인 스타일의 절정을 보여준다. 또 카슬에디션스의 필로우 백이 주는 포근한 느낌을 살린 특별한 슈즈도 만나볼 수 있다.

한편 유럽 주요 도시와 미국에서는 이번 레디 투 웨어 에디션 외에도 자라홈(Zara Home)과 협업한 홈 오브제도 출시한다. 카슬에디션스는 의류 외에도 벨기에 디자이너 듀오 뮐러 반 세브런(Muller Van Severen)과 월 페이퍼 매거진이 기획한 지속가능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필로우 소파를 선보이는 등 홈 웨어와 리빙 카테고리도 확장 중이다. 모더니즘 미학을 강조한 ‘자라홈 카슬 에디션스 홈 오브제 에디션’은 자라홈 매장의 윈도우 디스플레이와 팝업 스토어를 통해 선보일 예정이다.

자라 관계자는 “가장 기본적인 상품의 품질과 아름다움에 집중하는 브랜드 카슬 에디션스와의 만남으로 자라에서 쉽게 만나 볼 수 없는 클래식하고 감각적인 레디 투 웨어 에디션이 완성했다”며 “평소 베이직하고 클래식한 디자인을 선호하는 고객에게도 자라가 지향하는 다양한 패션의 즐거움을 선사할 수 있길 바란다”고 전했다. [패션비즈=곽선미 기자]

<저작권자 ⓒ Fashionbiz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