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화장품 편집숍 라비에프,<br> K-뷰티 일본 진출 돕는다

Retail

< 백화점 >

日화장품 편집숍 라비에프,
K-뷰티 일본 진출 돕는다

Monday, July 19, 2021 | 이광주 기자, nisus@fashionbiz.co.kr

  • VIEW
  • 1262




화장품 편집숍 라비에프(La. B. F)가 한국의 뷰티 브랜드의 일본 진출 및 시장 확대를 돕고 있다.

라비에프는 일본 굴지의 패션, 뷰티, 헬스케어의 다양한 사업분야가 융합된 베리시마(bellissima-J)그룹의 화장품 업체로 이세탄, 미츠코시 백화점 등 일본 전역에 넓은 판매망을 보유하고 있다. 또한 일본 대규모 벤더사인 이다와 오오야마와의 협약을 마쳐 경쟁력은 더욱 강화될 전망이다.

라비에프는 최근 한국의 다양한 콘텐츠들이 일본 중장년층과 MZ 세대에게 사랑을 받으며 한국 화장품이 주목받자 국내 화장품 기업들이 일본 진출을 확대하고 있다. 최근 비건 클린 뷰티 브랜드 ‘클레르망’을 비롯해 ‘이지함앤코’, ‘니슬’, ‘믹순’ 등 라비에프와 온오프라인 유통 판매 계약을 체결해 일본 판매망 확충의 길을 열었다.




이들 K뷰티 브랜드는 이번 계약 체결로 사이타마현 라라포트 입점 두어 달 만에 뷰티 카테고리 상위권을 차지할 정도로 좋은 평가를 받고 있으며 코로나 쇼크 와중에도 매출 상승을 기대하는 모습이다.

라비에프 관계자는 “일본 시장 내 판로뿐만 아니라 안정적인 판매를 확보할 수 있도록 홍보·마케팅도 지원하고 있다”면서, “최근 진행된 마루이 백화점, 오사카 마즈자카야 백화점, 미야시타 파크, 아토코스메 도쿄 팝업스토어를 통해 좋은 반응을 얻었고, 패션 잡지 레옹과 전국 20개 신문사 게재 광고, SNS 광고 등 지원 범위를 확대해 나가고 있다”라고 설명했다.

<저작권자 ⓒ Fashionbiz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