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세계프라퍼티X인창개발, 뉴 랜드마크 개발 협력

Today's News

< 유통 >

신세계프라퍼티X인창개발, 뉴 랜드마크 개발 협력

Monday, May 24, 2021 | 곽선미 기자, kwak@fashionbiz.co.kr

  • VIEW
  • 4380
신세계프라퍼티(대표 임영록)가 부동산 개발업체인 인창개발(대표 류원규)과 사업 개발 및 위탁 운영에 대한 공동사업 추진 MOU를 체결했다. 이번 MOU를 통해 신세계프라퍼티는 인창개발이 개발하고 현대건설이 시공하는 경기도 ‘파주운정 주상복합용지(부지 8만9979㎡)’와 서울 강서구 ‘가양동 CJ부지(부지 10만5775㎡)’의 복합상업시설 개발과 운영에 참여한다.

이형천 신세계프라퍼티 개발담당 상무는 “이번 MOU를 통해 인창개발과 함께 차별화된 경험을 제공하는 상업시설을 개발하는 한편 사업영역을 확장해 앞으로도 고객의 공간가치를 창출하는 종합 부동산 디벨로퍼로서 끊임없이 도전하고 발전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신세계프라퍼티는 복합쇼핑몰 스타필드를 성공적으로 개발 및 운영하며 쌓아온 노하우를 십분 발휘해 대규모 복합시설 내 상업시설 개발, 매장 유치, 운영 등을 맡는다. 이번 공동사업을 통해 양사는 경기도 파주 운정 신도시와 서울 강서구의 새로운 랜드마크 개발에 힘쓰면서 사업영역을 새롭게 확장해 디벨로퍼로서 한층 높아진 경쟁력을 확보할 것으로 보인다.

주거, 업무, 지식산업센터 등 다년간의 개발경험을 가지고 있는 인창개발은 신세계프라퍼티의 상업시설 노하우를 적극 활용해 안정적인 운영자산을 확보한다. 또 개별 분양의 한계를 벗어나 대규모 상업시설의 안정적인 자산운용을 통해 회사의 지속가능성과 지역주민의 상업시설 니즈를 동시에 충족시킬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복합쇼핑몰이라는 오프라인 유통시설의 차세대 모델을 제시한 신세계프라퍼티는 핵심 역량인 리테일을 강점으로 주거, 지식산업센터 등 다양한 복합 개발 사업을 통해 복합 디벨로퍼로서 발돋움할 기반을 구축할 계획이다. [패션비즈=곽선미 기자]

<저작권자 ⓒ Fashionbiz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