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세실업-예스24, 메쉬코리아 투자…물류 경쟁력↑

Today's News

< 컴퍼니 >

한세실업-예스24, 메쉬코리아 투자…물류 경쟁력↑

Wednesday, Apr. 21, 2021 | 안성희 기자, song@fashionbiz.co.kr

  • VIEW
  • 3269
한세실업(대표 김익환 조희선)과 예스24(대표 김석환)가 물류 스타트업 메쉬코리아 지분인수 계약을 체결했다. 이번 인수는 우리기술투자와 함께 한세-우리컨소시엄의 공통 투자로 이뤄졌으며 총 투자 금액은 52억원 규모다. 한세실업와 예스24는 이번 투자로 메쉬코리아의 지분을 각각 1%씩 확보하게 됐다.

한세실업과 예스24는 급변하는 커머스 환경에서 경쟁력 강화를 위해 이번 투자를 결정했다고 밝혔다. 양사는 계열사를 통해 다양한 형태의 배송 서비스를 펼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글로벌 의류 ODM 회사인 한세실업은 캐주얼 브랜드를 보유하고 있는 한세엠케이와 유아동복 전문업체인 한세드림 등을 계열사로 두고 있다. 이 중 한세엠케이는 국내 패션업계 최초로 ‘당일 배송’ 서비스를 도입했다. 지난 2014년에는 전자 태그(RFID) 시스템을 통한 의류 유통 관리 혁신을 이뤘다.

한세엠케이, 당일배송 등 의류 유통 혁신

이어서 지난해 ‘의류 총알배송’ 서비스를 시작, 당일 주문한 옷을 그날 바로 배송해주는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예스24는 2007년부터 ‘총알 배송’이라는 혁신적인 배송 시스템을 구축해 고객만족도를 높여왔다. 최근에는 친환경 배송 시스템을 구축과 함께 기존의 총알 배송 서비스를 당일 배송, 아침 배송, 하루 배송, 지정일 배송 등 고객 특화 배송서비스를 하고 있는데 이번 투자를 통해 시너지를 낼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김석환 예스24 대표는 “이번 투자를 통해 업계에서 물류 배송 시스템의 혁신을 이뤄온 예스24, 한세엠케이 등 전 계열사와의 협업 시너지를 극대화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며 “한세예스24홀딩스는 앞으로도 풀필먼트 서비스에 대한 투자와 협업을 지속해 나가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한편 메쉬코리아는 즉시배송, 당일배송 등의 마이크로 라스트마일에 특화된 기업으로 물류 IT솔루션과 부릉(VROONG) 서비스 등을 제공하고 있다. [패션비즈=안성희 기자]

<저작권자 ⓒ Fashionbiz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