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세실업, 베스트 오더 상품 모아 전시회 열어

Today's News

< 컴퍼니 >

한세실업, 베스트 오더 상품 모아 전시회 열어

Tuesday, Apr. 20, 2021 | 안성희 기자, song@fashionbiz.co.kr

  • VIEW
  • 3179
한세실업(대표 김익환, 조희선)이 지난 한 해동안 가장 많은 오더를 받은 상품을 모아놓은 '한세 오더 전시회'를 개최했다. 이를 통해 '베스트 오더'를 선정하고 시상식을 통해 상장과 상금도 수여했다.

한세 오더 전시회는 서울 본사를 포함해 과테말라, 인도네시아, 베트남 등 전세계에 위치한 한세실업 영업본부에서 2020년 한 해 동안 수행한 오더들 중 우수 사례를 모아 해당 제품의 샘플을 선보이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전시는 서울 여의도 한세실업 본사에서 손익•수량•챌린지 등 세개 테마로 나누어 실시됐다.

이번 행사는 각 팀에서 수행한 오더들을 전 임직원 간 공유하고, 공정한 동료 평가를 통해 팀별 업무에 대한 이해도와 업무 역량을 강화하기 위해 마련됐다. 전시는 코로나19 방역 수칙을 엄격히 준수하며 진행, 관람 후 별도 투표를 통해 가장 의미있는 오더에 ‘베스트 오더’상을, 독특한 아이디어로 전시회 이목을 사로잡은 팀에 ‘베스트 디스플레이’상을 선정했다.

김익환 한세실업 부회장은 “한세실업 베스트 오더 전시는 지난 해 코로나19 위기 속에서도 전 세계 한세실업 임직원의 끊임없는 노력으로 이뤄낸 구체적인 성과를 공유하고 스스로 돌아보는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기획됐다”며, “앞으로도 전 임직원의 업무 역량 향상을 위해 업무에 필요한 정보 및 노하우 등을 공유할 수 있는 다양한 행사를 마련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한세실업은 지난 1982년 김동녕 한세예스24홀딩스 회장이 설립한 글로벌 패션 전문기업으로 미국, 베트남, 인도네시아, 니카라과, 아이티 등 8개국에 23개 법인 및 해외 오피스를 운영하고 있다. 서울 본사 800여 명과 해외 생산기지 약 3만여 명의 근로자, 협력업체까지 포함하면 전 세계 약 5만명이 근무하고 있다. [패션비즈=안성희 기자]






<저작권자 ⓒ Fashionbiz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