품절대란 일으켰던 `순백`의 귀환, `젠니클로젯`

Today's News

< 브랜드 >

품절대란 일으켰던 '순백'의 귀환, '젠니클로젯'

Monday, Dec. 17, 2018 | 이광주 기자, nisus@fashionbiz.co.kr

  • VIEW
  • 8816
모던 에코 디자이너 브랜드 「젠니클로젯」과 「마리몬드」는 작년 12월 '순백1' 출시를 시작으로 '순백3'까지 시즌 상품 모두 완판 행진을 달리고 있다.  





젠니클로젯의 '순백'시리즈는 출시때 마다 뜨거운 관심으로 20대들에게 없어서 못사는 핸드백으로 전해진다.

젠니클로젯 디자인팀은 '순백' 론칭 1주년을 맞아 기획한 '순백4'가 새로운 라운드 형태의 실루엣에 자연소재 면을 가공한 코튼 벨벳 원단을 사용하여 고급스러움을 더하고, 겨울철 두꺼운 아우터 위에 가볍게 매는 것만으로 우아한 분위기를 연출할 수 있는게 특징이라고 밝혔다.











'순백4' 인텐스는 눈 내리고 바람이 찬 겨울에 피어나는 붉은 동백처럼 따뜻한 미소와 뚝심을 가진 이순덕 위안부 할머니를 표현한 제품이다.

젠니클로젯은 모든 제작공정이 수작업으로 만들어지기 때문에 마리몬드와 협의하여 한정판매로 계속 이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경기불황의 그늘속에서도 '순백'의 뜨거운 반응이 계속될지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저작권자 ⓒ Fashionbiz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