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s News

< 신소재 >

프리미엄 '써모어' 원단 표면에 비치는 충전재를?!

Tuesday, Jan. 28, 2020 | 곽선미 기자, kwak@fashionbiz.co.kr

  • VIEW
  • 1490
엠디더블유인터내셔널(대표 남준우)에서 국내에 독점 유통 중인 이탈리아 프리미엄 충전재 '써모어(Thermore)'가 이번에 친환경에 디자인 효과를 더한 충전재 '에코화이버 마블(Ecodown® Fibers Marble)'을 새롭게 선보였다. 100% 리사이클 폴리에스터로 만든 '에코화이버'의 새로운 버전인 마블은 안감 속에 보이지 않게 보온용 충전재로써 역할만 하던 인슐레이션에서 진화해 충전재를 겉으로 표현해주는 미학적 요소를 갖고 있는 소재다.

충전재를 감싼 겉감을 통해 충전재들이 담긴 형태가 비춰 올라오는 에코화이버 마블은 대리석 느낌의 패턴을 가지고 있으며, 저마다 다른 유니크한 무늬 효과를 표현한다. 친환경이라는 다소 진지할 수 밖에 없는 요소에 패션의 재미를 더한 기발한 상품이다. 마블을 적용한 모든 의상은 다른 표면 디자인을 가지게 된다.

1972년 이탈리아 밀라노에서 탄생해 오랜 시간 축적한 노하우와 높은 기술력으로 명성을 갖고 있는 써모어는 일반 패딩 소재 대비 30% 이상 탁월한 보온성을 자랑한다. 세탁 후 충전재 안정성은 물론 새어나옴 방지(Migration management) 부분에서 높은 기술력을 보유하고 있다. 다양한 로프트 타입을 통해 부피감을 선택할 수 있다. 또 고유 택과 라벨을 통해 상품에 가치를 부여하며, 시리얼 넘버 트래킹으로 해당 충전재의 사용 과정과 이력을 사용자가 직접 확인할 수 있다.

위 이미지를 클릭하면 써모어(THERMORE) 이탈리아 본사 사이트로 연결됩니다.

또 각 스토리와 영역에 맞는 다양한 라인업을 갖고 있다. 탁월한 보온성의 '클래식(Classic)' 기본 패딩부터 외부온도의 하강에 따라 방한능력이 20%까지 상승하는 '써멀부스터(Thermal Booster)-스마트패딩', 활동성을 위한 스트레치(36%) 기능을 갖고 있는 ‘프리덤(Freedom)’, 다운 충전재를 대체할 형태 안정성 강점을 지닌 '에보다운(EVODOWN)' 등 특화된 라인업을 선보인다.

더불어 세계적인 관심사인 친환경 소재로 플라스틱 재활용 아이템 '에코다운(Ecodown®)'과 '에코화이버(Ecodown® Fibers)'도 제공한다. 써모어만의 첨단 재활용 기술로 제작한 100% PET 재활용 소재의 인슐레이션으로 성인 남성재킷 하나에 10개 가량의 PET 병을 사용하는 개념이다. 특히 에코다운 화이버는 600 필파워 이상의 부피감이 강점으로, 부드러움을 자랑하는 구스와 덕 다운을 대체할 강력한 기능의 인슐레이션이다.

이번에 선보인 에코화이버 마블은 기존 에코화이버의 기능을 100% 유지하면서 디자인적 재미를 가미한 혁신적 상품으로 최근 해외 유명 브랜드들에게 많은 러브콜을 받고 있다고.

현재 써모어는 EA7, 아스페시(ASPESI), 제냐(Zegna), 바버(Barbour), 울리치(Woolrich), 펜디(Fendi)등 해외 고급 브랜드에서 꾸준히 애용하고 있으며 나이키, K2, 다이나핏, 스파이더, 캘러웨이어패럴, 풋조이어패럴 등 스포츠와 아웃도어는 물론 프론트로우, 올젠, 에디션 등 캐주얼 분야에서도 사용되며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저작권자 ⓒ Fashionbiz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