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s News

< 브랜드 >

GS홈, 태국서 1100만$ 규모 수출상담 실적

Thursday, Dec. 7, 2017 | 곽선미 기자, kwak@fashionbiz.co.kr

  • VIEW
  • 669


지에스홈쇼핑(대표 허태수)이 중소기업의 아시아 시장 진출을 돕기 위해 진행한 ‘아시아 홈쇼핑 현지화조사단’을 통해 1100만불의 수출상담 실적을 올렸다.

GS홈쇼핑은 지난 11월 27일부터 12월 1일까지 3박 5일간 태국 방콕에서 현지 홈쇼핑MD와 온·오프라인 유통업체 바이어를 초청해 상품 상담회를 진행했다. 참가기업은 GS홈쇼핑의 아시아 지역(태국, 말레이시아, 인도네시아 등) 홈쇼핑 합작사 MD와 상담을 진행했으며, 태국에 진출해 있는 약 30개 회사의 지역 바이어들과 직접 구매 상담을 할 수 있었다. 이들은 180회, 약 1100만불 규모의 상품 상담을 통해 해외 진출에 한걸음 더 다가서게 됐다.

특히 로봇 청소기를 생산하는 에브리봇은 현장에서 Ture GS(GS홈쇼핑의 현지 홈쇼핑 합작사)에 500개 이상의 상품 납품을 바로 결정하는 등 실제 현장 계약도 여러 건 이어졌다. GS홈쇼핑은 향후에도 참가 중소기업들이 현지 홈쇼핑에 진출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도움을 줄 예정이다.

‘아시아홈쇼핑 현지화조사단’은 국내 중소기업들의 해외 홈쇼핑 진출 기회를 늘리기 위해 진행하고 있는 사업으로 중소벤처기업부, 대중소기업농어업협력재단, 코트라와 함께 하고 있다. 2015년 처음 조사단(구 아시아홈쇼핑 시장개척단)을 파견한 이후 벌써 6번째 조사단으로 이전에도 말레이시아, 인도네시아 등 한국 중소기업 상품의 수출이 유망한 지역을 방문해 상담회를 진행했다.

이번 조사단에는 다양한 상품군을 보유한 중소기업이 참여해 해외 수출과 동시에 홈쇼핑 진출 가능성을 타진했다. 미용기기를 판매하는 안데스, 비누를 판매하는 한림 등 이미용업체들과 물걸레 로봇청소기를 판매하는 에브리봇, 칫솔살균기를 판매하는 프리쉐 등 가전업체, 무릎보호대를 판매하는 한국보원바이오, 핫팩을 판매하는 팜텍, 족욕기를 판매하는 써프림머천트 등 다양한 분야의 업체가 참여했다.

이들 기업 참가자들은 수출 상담뿐 아니라, 홈쇼핑 진출 전략 설명회 참석, 태국 유통 시장조사, True GS(GS홈쇼핑 현지 JV) 방문 등 수출에 도움이 되는 다양한 활동을 경험했다.

이번 행사에 처음 참가한 정용환 프리쉐 대표는 “중소기업들은 해외에 수출하고 싶어도 바이어 찾기가 가장 어렵다. 이번 일정 동안에 여러 업체와 상담한 결과 태국 시장에 대한 우리 상품의 자신감을 얻어 수출에 대한 기대감이 크다”고 밝혔다.

장규훈 True GS 법인장은 “품질을 인정받고 있는 한국 상품들은 태국에서도 인기가 높다”며 “이번에 상담한 상품에 대한 현지 바이어들의 반응도 좋아 실제적인 수출이 많이 일어날 것”으로 예상했다.

행사를 함께 준비한 전춘우 코트라 방콕무역관장은 “내년 한-태 수교 60주년을 앞두고 우리 중소기업들이 보다 활발하게 태국에 진출할 수 있는 계기가 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GS홈쇼핑은 한국 중소기업제품의 수출을 적극 지원하고 있다. 지난 2012년에는업계 최초로 한국무역협회에서 주는 ‘500만불 수출탑’을 수상했으며, 규모를 더 늘린 이듬해에는 ‘1000만불 수출탑’을 수상했다. 수출 금액도 꾸준히 증가해 작년 200억원을 넘어서는 등 고속 성장을 계속하고 있는 중이며, 특히 그동안의 실적을 인정받아 올해 3월 산자부와 한국무역협회가 선정하는 ‘전문무역상사’로 지정된 바 있다. 연간 수출 품목 300여개 중 80% 이상이 중소기업 상품이다



본 기사와 이미지는 패션비즈에 모든 저작권이 있습니다.
도용 및 무단복제는 저작권법에 의해 금지되어 있으므로 허가없이 사용하거나 수정 배포할 수 없습니다.
<저작권자 ⓒ Fashionbiz , 글로벌 패션비즈니스 전문매거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