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s News

< 브랜드 >

리뉴얼 마친 파렌하이트, ‘스파이더 슈트’ 주력

Tuesday, Feb. 18, 2020 | 안성희 기자, song@fashionbiz.co.kr

  • VIEW
  • 458
신원(대표 박정주)의 남성복 파렌하이트가 새로운 개념의 하이브리드 슈트인 '스파이더 슈트'를 주력상품으로 선보인다. 지난해 어번 유틸리티 웨어(Urban Utility Wear)로 콘셉트를 재정비한 만큼 착용감과 활동성에 중점을 뒀다.

먼저 탄성과 복원력이 뛰어난 투 웨이 라이크라 스트레치 소재로 만들었다. 관절 및 근육의 편안한 움직임을 극대화한 패턴 및 부자재를 적용한 것이 특징이다.

슈트 상의는 허리 선과 다트(수트 상의에 입체적 실루엣을 내기 위해 가슴 아래에서 앞 주머니에 걸쳐 좌우로 한 번 집어서 꿰멘 세로선)를 새롭게 조정해 밋밋해 보이는 상체를 좀 더 입체감 있게 잡아주며 슈트 팬츠에는 입체 패턴을 적용해 다리가 길어 보이면서도 날씬해 보인다.

또한 통기성이 뛰어난 매쉬 소재로 제작되어 흡습속건의 기능을 강화해 쾌적한 착용감을 주는 것은 물론 관리가 손쉬운 것이 특징이다. 파렌하이트와 3년째 전속 모델로 활동하고 있는 장기용은 공개된 화보 속에서 테니스 라켓을 거머쥔 채 열정 넘치는 표정으로 유려한 수트 핏을 어김없이 발휘했다.

이상진 파렌하이트 총괄 이사는 “슈트 제작에 큰 강점이 있는 파렌하이트의 기술력을 살려 경쟁 브랜드와 차별화를 주기 위한 전략 상품으로 기능성 슈트인 ‘스파이더 슈트’를 제작했다”며 “장기용의 ‘스파이더 수트’ 화보를 참고해 언제 어디서나 쾌적하고 편안한 수트 스타일을 완성하길 바란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 Fashionbiz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