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s News

< 브랜드 >

라이프스타일 자주, 패션 강화… 김재현 CD 진두지휘

Tuesday, Sept. 24, 2019 | 정효신 기자, hyo@fashionbiz.co.kr

  • VIEW
  • 2157
신세계인터내셔날(대표 차정호)의 라이프스타일 브랜드 자주가 김재현 디자이너와 협업해 다양한 패턴을 활용한 '주르 드 자주((jour de JAJU)' 컬렉션을 선보인다. 이는 올 가을 트렌드인 '패턴 패션'을 겨냥한 것.

주르 드 자주는 올 봄 자주에서 처음 출시한 디자이너 컬래버레이션 컬렉션으로 출시 당시 반다나 스커트와 팬츠 등 일부 제품이 조기 품절되며 좋은 반응을 얻었다. 기존 자주의 패션이 실용성과 편안함을 강조한 홈웨어 중심이었다면 주르 드 자주는 쇼핑이나 산책, 외출 시에도 입을 수 있는 캐주얼하면서도 차려 입은 듯한 느낌을 주는 디자인이다.

이번 주르 드 자주의 F/W 컬렉션은 편안한 실루엣을 바탕으로 하운드투스 체크, 컬러풀 빅 체크, 플로럴 등의 다양한 패턴을 활용했다. 원피스, 스커트, 스웨트셔츠, 니트, 팬츠, 그리고 계절감에 맞는 재킷과 점퍼, 코트 등으로 구성했다.

그린, 네이비 등의 커다란 체크에 옐로우와 오렌지 색상을 더한 빅 체크 패턴은 원피스와 스커트, 에코백 등에 적용돼 활동적이고 자유분방한 느낌을 준다. 또 브라운 색상의 잔잔한 하운드투스 체크 패턴은 재킷과 팬츠, 스커트, 원피스로 선보이며 세련된 셋업룩을 완성할 수 있도록 했다.

주르 드 자주 컬렉션의 상징인 콤마(Comma)를 활용한 패턴도 눈에 띈다. 콤마를 모티브로 한 재미있는 플로럴 패턴 원피스를 선보이며 여성스러움에 경쾌함을 더했다. 이 외에도 콤마 캐릭터를 적용한 맨투맨과 퀼팅 조끼, 점퍼, 모자 등을 함께 선보인다.

모든 상품은 편안함과 자연스러움을 기본으로 하는 만큼 넉넉한 실루엣과 허리부분의 고무줄 밴드, 스트링(끈) 장식 등을 적용한 것이 특징이다.

자주는 이번 컬렉션 출시를 기념해 신세계인터내셔날 공식 온라인몰 SI빌리지에서 주르 드 자주의 신제품을 10만원 이상 구매하는 고객에게 에코백을 선착순 증정하는 이벤트를 진행한다.

신세계인터내셔날 자주 관계자는 “올 가을에는 기존 유행하던 한가지 패턴 대신 서로 다른 패턴을 함께 입는 패션이 유행”이라면서 “이번 컬렉션은 플로럴 원피스에 체크 재킷을 입거나, 하운드투스 체크 팬츠에 빅 체크 패턴의 코트를 입는 등 다양하게 섞어 입어도 어색하지 않고 세련된 패션을 완성할 수 있도록 디자인했다”고 말했다.

한편 자주의 주르 드 자주 F/W 컬렉션은 자주 가로수길 플래그십 스토어와 코엑스몰점 두 곳에서만 특별히 만나볼 수 있으며 SI빌리지와 온라인 패션스토어 W컨셉에서도 구매 가능하다.



<저작권자 ⓒ Fashionbiz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