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세실업, 글로벌 지역상생 위한 CSR 전개

Today's News

< 컴퍼니 >

한세실업, 글로벌 지역상생 위한 CSR 전개

Thursday, May 18, 2023 | 안성희 기자, song@fashionbiz.co.kr

  • VIEW
  • 904
글로벌 패션 ODM기업 한세실업(대표 김익환, 김경)이 해외법인을 통해 다양한 CSR(사회공헌) 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지난 4월 한세실업 베트남법인은 베트남 떠이닌 성에 위치한 멜리아 빈펄 호텔(Melia Vinpearl)에서 베트남 ‘책의 날(4월 23일)’을 맞이해 ‘1만권의 책-수백만의 사랑’ 도서 기증식을 개최했다.

이날 현장에는 한세실업 베트남법인 신수철 총괄 이사를 비롯해 떠이닌 성 교육훈련 부국장, 떠이닌성 문화, 스포츠, 관광 부국장 등이 참석했다. 지난 2017년부터 한세예스24문화재단과 함께 진행해 온 도서 기증식은 현지 아동도서 작가 및 출판사 대표 등으로 구성된 위원회가 엄선한 책을 지역 사회 100개 초등학교에 각 100권씩 총 1만권을 기부하는 행사다.

현재까지 총 600여개 학교에 6만권 이상의 책이 전달됐다. 신 이사는 “어린 학생들에게 유익한 책들을 제공하면서 독서에 대한 애정을 키워주고자 도서 기증식을 기획했다. 학생들이 좋은 책을 읽고 다양한 상상력을 발휘하며 성장할 수 있도록 앞으로도 꾸준히 도서 기증을 진행할 것”이라고 전했다.




책 1만권 기증ㆍ고용 창출 아카데미 진행

같은 달 한세실업 과테말라법인(한세 피눌라)은 지역 내 고용 창출을 위한 봉제 아카데미 2기를 개강했다. 직원들의 재능기부의 일환으로 피눌라 지역 주민과 아동 보호시설인 천사의 집 학생들에게 봉제기술 관련 수업을 제공하면서, 이를 취직으로까지 연결해 고용난 해소를 돕고 있다.

지난해 6월부터 9월까지 총 3개월간 1기 교육 과정을 완료했으며, 올해 4월부터 7월까지 3개월 동안 2기 과정이 진행된다. 클래스 종료 후에는 전체 학생들에게 기념품 및 수료증을 수여하며, 1위로 졸업한 졸업생에게는 과테말라법인 입사 및 우선채용을 보장하고 있다. 이와 더불어 과테말라법인은 천사의 집에 매 분기별 1,000~1,300달러 내외에서 필요한 생활용품을 꾸준히 지원하는 등 다양한 CSR 활동을 펼치고 있다.

이외에도 인도네시아법인(보민 페르마타 아바디)에서는 지난 2월과 4월 3차례에 걸쳐 보건소, 고아원 등 도움이 필요한 지역사회단체 및 학교에 기부를 진행하기도 했다. 한세실업의 이와 같은 상생 활동은 해외법인에 근무 중인 직원뿐만 아니라 현지 주민들과의 융합을 통해 지역과 상생하는 기업 문화로 자리매김하며 현지화에 성공한 대표 해외 진출 기업으로 인정받고 있다.

한편 한세실업은 1982년 김동녕 한세예스24홀딩스 회장이 설립한 글로벌 패션 전문기업으로 2009년 한세예스24홀딩스를 지주회사로 설립하며 인적분할됐다. 한세실업은 전 세계 9개국에서 22개 법인 및 10개 사무소를 운영하고 있으며, 전 세계 5만여명이 근무하고 있다. [패션비즈=안성희 기자]



<저작권자 ⓒ Fashionbiz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