몽클레르, `6 느와 케이 니노미야` 컬렉션 공개

Today's News

< 브랜드 >

몽클레르, '6 느와 케이 니노미야' 컬렉션 공개

Friday, May 10, 2019 | 정효신 기자, hyo@fashionbiz.co.kr

  • VIEW
  • 3656
몽클레르신세계(대표 이용택, 차정호)에서 전개하는 몽클레르가 ‘몽클레르 지니어스’ 프로젝트를 통해 ‘6 몽클레르 느와 케이 니노미야’ 컬렉션을 공개했다. 몽클레르 지니어스는 다양한 아티스트들과 함께 여러가지 각기 다른 해석을 선보이며 새로운 비즈니스의 시각을 제시하는 창조적 프로젝트다.

이 브랜드는 기존의 사고방식을 깨며 몽클레르 지니어스 빌딩(Moncler Genius Building)을 선보였다. 1년에 두 번씩 여는 기존 패션쇼의 리듬을 깨기 위해 8개의 다른 컬렉션을 한 번에 공개한 후 각 컬렉션을 고유의 론칭 플랜과 함께 출시한다. 시즌의 일시적 특성을 극복하고, 브랜드를 위한 새로운 방향을 제시하기 위함이다.

지난해 9월 몽클레르 지니어스는 새로운 컬렉션들로 이뤄진 ‘넥스트 챕터’로 몽클레르 지니어스 빌딩을 완성했다. 지금처럼 브랜드의 독창적인 전통과 유산을 지키면서도 앞으로 펼쳐질 미래에 대한 비전을 갖고, 진보적이며 선구적인 방식으로 다양한 목소리를 표현한다는 계획이다.

6 몽클레르 느와 케이 니노미야(6 Moncler Noir Kei Ninomiya)는 기하학적 관념과 모듈 방식, 반복이라는 개념을 재해석했다. 그의 작품들은 작은 모듈들이 모여 만들어진 결과물로, 이 작은 모듈들은 금속의 미니어처 링을 통해 서로 결합하거나 증식할 수 있다. 공업적으로 보이기도 하는 이 기술은 공들인 수작업을 통해 이뤄진다. 체인, 꽃잎, 초음파 로고 등의 요소가 가미된 컬렉션은 전부 블랙으로 구성했지만 디자인 자체는 여성적인 느낌을 주는 것이 특징이다.







<저작권자 ⓒ Fashionbiz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