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쉬 X 네스프레소, 커피 캡슐 스니커즈 화제

Today's News

< 브랜드 >

아쉬 X 네스프레소, 커피 캡슐 스니커즈 화제

Monday, Dec. 19, 2022 | 이유민 기자, youmin@fashionbiz.co.kr

  • VIEW
  • 2333


아이디엔컴(대표 조형우)이 국내 전개하는 이탈리아 컨템퍼러리 브랜드 '아쉬(ASH)'가  프리미엄 커피 브랜드 '네스프레소(Nespresso)'와 함께한 협업 컬렉션을 공개한다.

이번에 협업한 브랜드 네스프레소는 사용한 커피 캡슐을 수거하고 커피 가루 및 캡슐을 재활용해 지속가능한 자원의 선순환을 위한 노력을 이어오고 있다. 이렇게 지속 가능 미래에 대한 공통적인 비전을 가진 두 브랜드는 이번 협업을 통해 자원 선순환의 가치를 제품으로 선보이게 됐다.

이번 협업 컬렉션은 커피 캡슐을 스니커즈로 새롭게 재탄생시켜 눈길을 끈다. 커피 가루는 스니커즈의 아웃솔과 인솔에 사용하고, 커피 캡슐의 알루미늄은 압축되어 텅 부분의 라벨을 구성했다. 아쉬의 친환경 라인인 ‘RE/ASH’의 주 소재로 사용되는 크롬 프리 레더와 RPET 소재 또한 이번 컬렉션을 구성하는 주 소재다.

원자재의 과소비를 줄이고 전반적인 공정 과정에서 환경에 미치는 영향을 최소화했다. 또한 커피 캡슐의 컬러와 패턴을 차용해 네스프레소 커피 캡슐의 특징들을 아쉬 스니커즈에 적절히 녹여냈다.

커피 한 잔의 즐거움에서 영감을 받은 '포워드(FORWARD)'는 미니멀한 실루엣이 돋보이는 스니커즈다. 화이트 컬러를 바탕으로 커피 가루 텍스처가 돋보이는 아웃솔과 커피 캡슐의 컬러인 골드, 실버로 포인트를 더했다. 한 켤레에 약 7컵 분량의 커피 가루와 13개 커피 캡슐 분량의 알루미늄을 재활용해 만들었다.

경쾌하고 에너제틱한 감성이 돋보이는 ‘리스타트(RESTART)’는 아쉬의 생기 넘치는 무드를 담아내는 것에 집중했다. 비비드한 그린, 레드 컬러 포인트 라이닝과 팁을 가미하여 자유 분방하면서도 스타일리시한 감성을 담아냈다. 한 켤레에 약 15컵 분량의 커피 가루와 10개 커피 캡슐에 해당하는 알루미늄을 재활용해 구성했다.

한정판으로 출시되는 이번 협업 컬렉션은 전국 아쉬 매장과 공식 온라인몰에서 전개한다. [패션비즈=이유민 기자]






<저작권자 ⓒ Fashionbiz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