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버스 X 디스이즈네버댓, 매력적인 뉴 빈티지 완성

Today's News

< 브랜드 >

컨버스 X 디스이즈네버댓, 매력적인 뉴 빈티지 완성

Monday, Oct. 25, 2021 | 이정민 기자, mini@fashionbiz.co.kr

  • VIEW
  • 1782


컨버스코리아(대표 주형준)의 컨버스가 디스이즈네버댓과 협업 컬렉션을 출시한다. 이번 협업에서는 특유의 1990년대 무드를 더한 디테일을 보여준다. 이번 컨버스 X 디스이즈네버댓 컬렉션은바랜 색상과 소재, 독특한 마감 기법으로컨버스의아이코닉한원스타, 척 70, 어패럴을뉴 빈티지(New Vintage)스타일로 선보인다.

컨버스 X 디스이즈네버댓 원스타는 블루 계열의 누벅 어퍼와 함께 세월을 담은 듯한 빈티지 마감 처리 기법으로 미드솔을 디자인했으며 원스타만의 레트로한 토범퍼와 메탈 소재의 아일렛디 테일이 사용됐다. 또한 현대적인 디테일에 빈티지에서 영감을 얻은 색감과 질감이 절묘하게 어우러졌다. 원스타와 마찬가지로 팝한 그린 컬러의 아웃솔과 삭 라이너로 뉴 빈티지 스타일을 더욱 강조했다.

원스타, 척 70두 스타일 모두 빳빳한 슈레이스가 어퍼의 빈티지 감성과 대조를 이루며 슈레이스 팁에는 컨버스와 디스이즈네버댓 로고를 새겨 섬세한 디테일을 더했다. 또한 커스텀 우븐 라벨, 라이선스 플레이트, 앵클 패치를 통해 컨버스와 서울을 대표하는 스트리트 패션 브랜드와의 첫 컬래버레이션을 기념했다.

디스이즈네버댓 최종규 대표는 "90년대는디스이즈네버댓의 가장 큰 영감의 원천이며, 우리는 ‘뉴 빈티지(New Vintage)’라는 이름 아래 다양한 요소들을 우리만의스타일로 재해석해 90년대 컨버스의 빈티지 스타일을 되살리려고노력했습니다.

특히 ‘원스타’와 ‘척 70’의‘ 미드솔에 텍스트와 숫자는 각 제품의 시즌과 브랜드를 표시하기 위해 사용되는 내부 일련번호를 나타내는 것으로 디스이즈네버댓 컬렉션 제품에서도 이러한 디테일을 찾을 수 있습니다"라고 말했다.

또한 컨버스의 커스텀 서비스 공간인 컨버스바이유(Converse by you)를 통해 론칭하는 컨버스X 디스이즈네버댓협업 커스터마이징 서비스는 90년대 빈티 지아카이브에서 영감을 받은 컨버스와 디스이즈네버댓의 다양한 로고 그래픽을 선보일 예정이며 ‘컨버스바이유’ 서비스가가능한 매장에서 레이저프린팅,전사, 패치커스텀 등이 가능하다.

한편 2010년에 설립된 디스이즈네버댓은 스포츠와 스트리트를 콘셉트로 하는 서울 기반의 브랜드로 1990년대 스트리트 무드를 모던한 스타일로 풀어내는 국내 패션 브랜드다. 언더그라운드 예술과 스케이트 문화에 뿌리를 두고 있는 것을 넘어 서울의 모든 분야의 창작자들을 위한 스트리트웨어를 제공하며 문화적 경계를 넓히고 있다.



<저작권자 ⓒ Fashionbiz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