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News

더스튜디오케이 '부가가치' 컬렉션

Tuesday, October 20, 2015 | 류수지 기자, suji@fashionbiz.co.kr

  • VIEW
  • 3992
디자이너 홍혜진의 「더스튜디오케이(the studio K)」가 생각하는 부가가치란 무엇일까? 16 S/S 서울컬렉션에 ‘부가가치(ADDED VALUE)’라는 콘셉트로 컬렉션을 브랜드만의 감성이 담긴 의상을 통해 컨셉으로 더스튜디오케이만의 감성이 담긴 의상을 선보였다.

서로 다른 가치가 더해지고 결합되고 그 과정에서 생산되는 부가가치를 다양한 소재와 디테일의 결합과 재구성을 통해 보여줬다. 수학기호와 펑션 박스(FUNCTION BOX) 화살표 모티브를 사용한 섬세한 디테일과 특유의 모던한 실루엣과 패션에 대한 철학적인 고찰을 통해 패션에 새로운 부가가치를 더하는 고감도의 컬렉션을 완성했다.

가치가 더해지는 주제를 뚜렷하게 보여줄 수 있는 디자인과 다양한 원단의 믹스와 번아웃, 실크스크린, DTP등의 기법을 통해 텍스타일에 다양성을 부여했다. 또한 브랜드의 시그니처 컬러인 네이비와 블루와 16 S/S 시즌 트렌드를 반영한 핑크, 그린, 머스타드, 데님이 더해져 감각적인 팔레트를 완성해 모던한 느낌을 줬다.

메인 피스가 공개되고 음악이 바뀌며 새롭게 선보이는 데님 라인이 등장했다. 데님을 베이스로 핑크, 화이트 등의 파스텔 톤 컬러 팔레트와 자켓과 팬츠, 트렌치 코트 등 스트라이프 패턴이 가미된 의상은 화이트 스니커즈와 어우려져 좀 더 캐주얼하고 봄, 여름에 입기 좋은 의상들로 가득했다.

한편 이번쇼는 「고디바(GODIVA)」 「라피스센시블레(LAPIZ SENSIBLE)」 「베터리파크(BATTERY PARK)」「시바스리갈(CHIVAS REGAL)」 「에스더블유 텍스타일(SW TEXTILE)」 「5PENING(오프닝)」 「KEDS(케즈)」 등 다양한 브랜드들이 함께 꾸몄다.


<저작권자ⓒ Fashionbiz 글로벌 패션비즈니스 전문매거진,www.fashionbiz.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