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mium Report

< Ready To Wear >

무적 ‘코웰패션’ 날개 달다!

Thursday, Apr. 13, 2017 | 이정민 기자, mini@fashionbiz.co.kr

  • VIEW
  • 959


올해 이익 500억 도전… 글로벌 플랫폼도 기대

라인을 베이스로 한 패션 기업 코웰패션(대표 이순섭)의 상승세가 무섭다. 국내 톱 패션 전문 회사로의 점프업(매출 1조원)을 준비하고 있는 이곳은 온라인계 SPA를 꿈꾼다. 지난해 영업이익만 350억원이고, 올해는 500억원을 내다보고 있다. 이곳은 언더웨어뿐만 아니라 의류, 잡화, 이미용까지 사업 영역을 확장해 나가고 있다.
코웰패션의 이 같은 성공의 요인은 심플한 플랫폼 경영이다. 이순섭 대표는 “글로벌에서 잘 알려진 브랜드들이 저희 타깃이죠. 전략은 간단합니다. 카테고리를 확대하고 영토 확장을 하는 것입니다. 이에 따른 전술은 ‘시도하고 → 몸을 불리고 → 그 시장을 싹쓸이 한다’입니다. 양질의 상품을 대량 생산해 많은 고객에게 저렴하게 판매하는 것이 저희 비즈니스의 핵심 포인트입니다”라고 설명했다.
**자세한 내용은 패션비즈 2017년 4월호를 참조하시기 바랍니다..

<저작권자ⓒ Fashionbiz 글로벌 패션비즈니스 전문매거진,www.fashionbiz.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