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s News

< 브랜드 >

세정 「브루노바피」 신입사원 겨냥 슈트 강화

Tuesday, Mar. 13, 2018 | 안성희 기자, song@fashionbiz.co.kr

  • VIEW
  • 956
세정(대표 박순호)의 남성복 「브루노바피」가 올 봄 신입사원을 겨냥한 슈트를 다양하게 내놨다. 사회초년생이 첫 정장으로 입을 수 있게 '퍼스트 슈트 시리즈'를 출시하는 등 젊은 고객층 잡기에 분주하다.

'퍼스트 슈트'는 클래식하면서도 세련된 디자인이 돋보인다. 활동성을 높인 기능성과 편안한 착용감으로 격식있는 자리뿐 아니라 데일리 비즈니스 룩으로도 활용하게끔 했다. 가장 기본 컬러인 블랙, 다크네이비 등 컬러와 디자인 디테일에 따라 총 23가지의 스타일과 폭넓은 가격대를 제안하고 있다.

보다 젊은 감각의 비즈니스 슈트도 활용하기 좋다. 포멀한 슈트 핏에 컬러톤을 달리한 옅은 패턴의 슈트를 선택해 트렌디하게 연출할 수 있다. 포멀라인의 슈트라도 체크, 스트라이프 등 패턴이 혼합돼 있을 경우 한층 세련돼 보인다.

여기에 피케셔츠를 이너웨어로 선택하면 편안한 비즈니스 슈트 룩이 완성된다. 슬림한 디자인의 화이트 피케셔츠의 경우 슈트 재킷에 함께 매치해 입어도 어색하지 않다.

상의와 하의를 다른 컬러와 소재로 믹스매치하면 셋업 슈트 룩이 된다. 포멀라인 슈트보다 자유로운 핏감으로 활동성이 높여주는 특징이 있다.

캐주얼 슈트를 과하지 않게 연출하려면 화려한 색감보다는 모노톤의 팬츠와 함께 다른 소재 혹은 컬러와 패턴이 디자인된 재킷을 함께 코디하면 댄디한 멋이 난다.









본 기사와 이미지는 패션비즈에 모든 저작권이 있습니다.
도용 및 무단복제는 저작권법에 의해 금지되어 있으므로 허가없이 사용하거나 수정 배포할 수 없습니다.
<저작권자 ⓒ Fashionbiz , 글로벌 패션비즈니스 전문매거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