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s News

< 브랜드 >

파렌하이트, ‘어번 유틸리티 웨어’ 콘셉트로 새롭게

Friday, Oct. 4, 2019 | 안성희 기자, song@fashionbiz.co.kr

  • VIEW
  • 1167
신원(대표 박정주)의 남성복 파렌하이트가 이번 F/W시즌 '어번 유틸리티 웨어(Unban Utility Wear)'를 콘셉트로 새롭게 리뉴얼했다. 실용적인 어번 라이프를 추구하는 남성들을 위해 편안하면서 가벼운 기능성 소재와 디자인을 적용해 세련되고 유연한 스타일을 제안한다.

파렌하이트는 전속모델 장기용과 함께 한 F/W 화보에서 포멀한 슈트부터 캐주얼 착장까지 다양한 룩을 선보이고 있다. 특히 스트라이프 패턴의 싱글 브레스티드 슈트를 입은 모습은 무심한 듯 시크한 표정으로 옴므파탈적인 매력이 느껴진다.

또 컨템퍼러리한 셋업 슈트와 코트 외에도 손가락 하트모양의 시그니처가 가미된 후드 집업과 미니멀한 핏의 슬랙스를 매치해 데일리룩으로 손색없는 심플한 스타일을 공개했다. 뿐만 아니라 시크한 매력이 돋보이는 가죽 재킷의 이너웨어로 후드 집업을 매치하기도 했다.

이상진 파렌하이트 총괄 이사는 “2년째 파렌하이트의 전속모델로 활동하는 장기용과 함께 일상생활 속 유연한 스타일링이 가능한 다양한 제품들을 공개했다”며 “기존 강점을 갖고있는 슈트 외에도 데일리룩으로 활용할 수 있는 다양한 캐주얼 아이템을 통해 트렌드에 발맞춰 나가며 밀레니얼 세대 남성들을 적극 공략하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 Fashionbiz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